"내 나이가 어때서" 버티지 말고 티 안 나게 관리…2017 동안 뷰티 아이템
"내 나이가 어때서" 버티지 말고 티 안 나게 관리…2017 동안 뷰티 아이템
  • 엄정권 기자
  • 승인 2016.12.26 14: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리더스뉴스/독서신문 엄정권 기자] 2017년 정유년의 해가 코 앞으로 다가왔다. 바쁜 일상으로 날짜에 무감각해질 때쯤 푸석해지고 처진 피부와 숱이 줄어든 모발을 보면서 이제서야 한해가 끝나가고 있다는 것을 실감한다. 나 자신에게 소홀했던 일년을 반성하며 다시 한번 자기관리를 시작해 보는 것은 어떨까?

꾸준한 관리와 노력으로 겉으로는 티 안 나게 나이 먹는 홈 케어 아이템이 주목 받고 있다. 헤어, 바디, 페이스까지 어디 하나 놓치지 않고 동안으로 한걸음 다가갈 수 있게 도와주는 뷰티 아이템을 공개한다.

▶ 탄력 있는 얼굴로 시선집중

브이 라인이 대세인 요즘. 캣치의 ‘36.5°C 브이캣 페이스 패치’는 처진 턱 라인을 브이 라인으로 케어해주는 홈 케어용 패치로 유효성분들이 사람의 평균 체온인 36.5도에 반응하여 피부 진피층까지 흡수되도록 도와준다. 피부 탄력과 주름개선을 돕는 아데노신과 지방분해를 돕는 아디포슬림과 아디포레스 성분이 함유되어 주름개선부터 보습과 탄력, 리프팅까지 해결할 수 있다.
캣치 36.5°C 브이캣 페이스 패치 5매입 / 60,000원

자기 전에 간편하게 붙이기만 하면 되는 아크로패스 ‘에이지리스 리프터 아이존 케어’는 히알루론산과 EGF를 머리카락 1/3 두께의 마이크로니들로 건조시켜 유효성분이 각질층에 가로막히지 않고 피부 속 수분에 녹아 흡수되는 안티에이징 제품이다. 바르는 화장품보다 유효성분의 흡수율이 높아 즉각적인 효과를 발휘하며 부착하고 2시간 정도 경과 후 떼어내는 것만으로 손쉽게 눈가 피부를 관리할 수 있다.
아크로패스 에이지리스 리프터 아이존 케어 8매입(4회분) / 80,000원

추운 날씨가 계속되면서 피부가 건조하고 주름지는 것 같아 걱정이라면 니슬 ‘인텐시브 베리어 엑티베이팅 크림’을 추천한다. 민감한 피부를 효과적으로 보호할 수 있는 안티에이징 기능성 크림으로 미네랄이 풍부한 빙하수와 3중 히알루론산 등 독자적인 성분 배합 기술로 피부 활력 및 수분보습 케어를 도와주고, 올리브 유래 오일이 피부 장벽 강화에 도움을 주며 탄력 있는 피부로 가꿔준다.
니슬 인텐시브 베리어 엑티베이팅 크림 50ml / 55,000원

따로 시간을 내서 마사지 받을 시간이 없는 연말에는 셉 ‘글램 리프트 롤러’로 관리하자. 얼굴과 데콜테 라인을 가꿔주는 롤러로 턱 선을 따라 턱부터 귀 뒤까지, 광대 부분을 피부 안쪽에서 바깥쪽으로 부드럽게 롤링해준다. 시간 될 때마다 수시로 하기 간편해서 따로 시간을 내지 않고도 뭉친 근육을 풀 수 있다.
셉 글램 리프트 롤러 93.5g / 80,000원

▶ 어느 하나 놓칠 수 없는 헤어, 바디 동안 케어

머리를 감거나 머리를 묶었을 때 숱이 예전보다 많이 줄어든 것을 느꼈다면 라우쉬 ‘윌로우바크 트리트먼트 샴푸’로 모발과 두피를 튼튼하게 만들어보자. 살리실릭 애씨드 성분이 두피와 모공의 불필요한 각질을 제거해주고 화이트 윌로우 껍질이 두피를 강화하고 보호해준다. 파라벤, 실리콘 등의 유해한 성분을 함유하고 있지 않아 민감해진 두피에도 사용이 가능하다.
라우쉬 윌로우바크 트리트먼트 샴푸 200ml / 24,000원

잘 보이는 페이스뿐만 아니라 바디에도 신경 써야 진정한 동안이 되는 지름길이다. 모로칸오일 ‘퓨어 아르간 오일’은 비타민 E와 항산화 성분이 풍부한 내추럴 아르간 오일로 보습과 영양, 탄력, 노화방지 등 피부 개선에 효과적이다. 오일을 2~3방울 덜어 마사지 하듯이 바르기만 하면 된다.
모로칸오일 퓨어 아르간 오일 50ml / 56,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논현로31길 14 (서울미디어빌딩)
  • 대표전화 : 02-581-4396
  • 팩스 : 02-522-6725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동혁
  • 법인명 : (주)에이원뉴스
  • 제호 : 독서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379
  • 등록일 : 2007-05-28
  • 발행일 : 1970-11-08
  • 발행인 : 방재홍
  • 편집인 : 방두철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 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 고충처리인 권동혁 070-4699-7165 kdh@readersnews.com
  • 독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독서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readersnews.com
ND소프트